내용없음9
내용없음10


성경공부


 lecture501
성경공부 후기
lecture501 보드가 정상적으로 생성되었습니다.
이 부분의 출력내용은 [보드설정]-[2-30] 에서 지정합니다.
작성자 황충극
작성일 2005-02-22 (화) 15:31
ㆍ추천: 0  ㆍ조회: 1402      
IP:
인간의 자율성을 귀하게 여기시는 하나님
정말 좋은 강의에 감사드립니다.

하나님은 인간의 아무런 협조나 도움 없이 그의 위대하신 능력으로 전 인류를 구원하실 수가 있지만,

그렇게 되면 인간 편에선 아무런 선택의 여지와 선악에 대해 생각할 필요도 없이 무조건 하나님을

믿게 되므로, 인격적인 교제나 자율성이 완전히 배제되므로 드러냄과 감추임을 통해서 인간편의

응답을 기다리시는 하나님이심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이와 연관지어 탕자의 비유를 생각해보았읍니다. 그 아버지의 경우에도 둘째 아들에게 재산도

나눠주지 않고 집을 나가지 않도록 아버지의 권위로 집에 그냥 붙잡아 둘 수도 있었지만, 스스로

선택하여 재산과 시간 등의 모든 것을 자율적으로 운영하도록 한 후, 다시 깨닫고 돌아 오기만을

날마다 기다리는 소극적이라 할 수 있는 아버지의 모습 속에 잘 나타난다고 생각합니다.

결국, 돌아온 아들은 집을 지키며 아버지의 곁을 떠나지 않은 형에 비해서 더욱 아버지의 사랑에

감격하고, 다시는 아버지의 곁을 떠나서는 안된다는 사실을 그 누구보다도 더 잘 알고,

죄가 더한 곳에 은혜가 넘치는 경험을 하여 진정으로 크고 놀라우신 아버지의 사랑을 깨닫게 될

것입니다.

한 편으로는 인간의지를 중요시 하시기에 거기에 따르는 책임을 의식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주어진 자유의지를 주님 뜻이 아닌 내뜻대로 사용하게 된다면 하나님은 그 책임을 반드시 물으시게

되므로 두렵고 떨 수 밖에 없지요. 결국 자유의지를 어떻게 사용하는가에 따라서 천국과 지옥까지도

결정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귀한 강의 정말 감사드립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0 최석진 입니다. 최석진 2010-06-29 2836
139    Re..최석진 입니다. 노영상 2010-09-05 2460
138 동신교회 최석진입니다. 최석진 2009-12-31 3
137 혜민이예요 최석진 2007-10-01 2941
136 평안하시죠? 최석진 2007-03-01 2970
135    안녕하세요. 노영상입니다. 노영상 2007-03-01 1743
134 Kyrie eleison 김경옥 2005-08-04 1712
133    Re.. 감사합니다. 노영상 2005-08-06 1398
132 많은 갈급함을 가지고.... 최석진 2005-08-03 1317
131    Re..많은 갈급함을 가지고.... 노영상 2005-08-04 1181
130 인간의 자율성을 귀하게 여기시는 하나님 황충극 2005-02-22 1402
129 샬롬? 황충극 2005-02-02 1322
128    Re..샬롬? 노영상 2005-02-06 1315
127 중국.. 잘 다녀오셨나요? 최석진 2004-12-14 1357
126 죽음을 인정할 때... 최석진 2004-12-04 1386
125    노영상입니다. 노영상 2005-01-30 1496
123456789

ⓒ Copyright 2000 한국개신교 신학과 윤리 all rights reserved.
Presbyterian College and Theological Seminary, 353 Gwangjangdong, Gwangjingu, Seoul KOREA 143-756